posted by e비즈북스 2009.09.14 11:29

☞쌀판매는 온라인이 대세

핵가족화와 소비 감소로 포장단위가 소형화되었지만 여전히 쌀을 들고 다니기엔 무겁습니다. 5kg만해도 들고 이동하긴 힘들죠. 직접구매해서 들고 오는 것보다 마우스 클릭만으로 집앞까지 배달되는 시스템이 더 선호되는 것은 당연하다고 하겠습니다.
오프라인에서 쌀을 보기 힘들게 되는 날은 시간문제일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쌀의 구매연령대가 아직 장년층이 많으니 좀 걸리겠죠.


☞CJ택배 농수산물 택배 이용량 30%증가

농산수산물이 택배업계의 블루오션이 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온라인으로 거래하려는 소비자는 꾸준히 늘고 있는데 비해 배송시스템이 아직 미흡하기 때문입니다.
깃발을 먼저 꽂으면 상당히 유리한 입지를 차지할 수 있을 것입니다.
안타깝게도 CJ택배의 주식은 상장되지 않았군요.

☞국민 대다수는 경기회복을 체감못해


경제회복세가 지표상으로는 회복세를 보이고 있지만 경기회복을 체감하지 못하는 사람이 대다수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닐슨컴퍼니의 조사결과인데 경기회복을 체감한다는 사람이 26%, 체감하지 못한다가 74%입니다.
지표상의 결과와 사람들의 인식이 괴리를 보이는 이유는 돈이 위에서만 돌고 있기 때문입니다.
돈을 잘 버는 26%에게는 들어오는 돈이 보이지만 그렇지 못한 74%에게는 생활물가가 오른 것만 보이죠.
한국은 부의 양극화가 상당히 심한데 임금소득보다 부동산같은 재산의 양극화가 두배이상 심합니다.
올해 임금은 사실상 깍인것이나 다름없는 상태인데 비해, 최근 부동산과 주식시장은 상승했습니다.
따라서 당연한 조사결과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문제는 상층부의 돈이 밑으로 언제,얼마나 흐르냐인데 현재 상황은 아주 좋지 못합니다.
이유는 부동산시장의 과열 현상때문입니다.
부동산이란 말 그대로 움직이지 않는 재산인데 약간 심하게 표현하면 돈을 땅에 파묻는 것과 같다고 보면 됩니다.
 
닐슨 컴퍼니는 세계적인 정보미디어 그룹으로 최근 코리안클릭을 인수했습니다.


http://www.dt.co.kr/contents.html?article_no=2009091102010431699003

'IT이야기 > e비즈북스노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9월 넷째 월요일  (0) 2009.09.28
9월 셋째 월요일  (0) 2009.09.21
9월 둘째 월요일  (3) 2009.09.14
8월 다섯번째 월요일  (0) 2009.08.31
8월 넷째 월요일에 관심 가는 뉴스  (0) 2009.08.24
8월 셋째 월요일에 관심가는 뉴스  (0) 2009.08.1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09.17 16:12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e비즈북스 2009.09.18 10:19 신고  Addr  Edit/Del

      그리고 창업계획서 작성에 도움이 되는 책은 어떤 분야의 창업에 따라 다릅니다. 인터넷 창업이라면 저희 출판사의 <쇼핑몰 창업계획서만들기>라는 책을 추천합니다. 쇼핑몰로 한정되어 있지만 인터넷쪽은 적용가능합니다. 사실 베타테스트하셨던 분들이 이 책을 일반창업계획서로 방향을 틀어서 출간해도 될 정도로 괜찮다고 하셨습니다.

      그리고 다른 창업책이 이론만 소개한것과는 달리 실제 적용하는과정을 그렸기 때문에 따라해 보기 쉬울것입니다.
      오프라인 창업의 경우 상점쪽은 아마 대학생이니 거리가 멀테고, 일반적인 창업계획서들이 있는데 비슷비슷합니다. 그나마 <세상에서 가장 강력하고 간결한 창업계획서>가 나름 쉽게 되어 있는데 제경험상 이 또한 힘든 책입니다.

    • e비즈북스 2009.09.18 10:29 신고  Addr  Edit/Del

      사업에서 비용은 크게 세가지로 나뉩니다.
      초기투자비와 고정비,변동비입니다.
      이중에서 고정비와 변동비는 운영비의 하위개념이지만 시뮬레이션할때는 따로 분류합니다. 왜냐하면 비용의 성격때문입니다.
      초기투자비는 처음만 투자하는 비용이므로 변하지 않습니다.
      월고정비 역시 고정적으로 나가므로 쉽게 예측됩니다.
      문제는 변동비인데 이것은 매출에 따라서 변합니다. 즉 매출목표를 얼마로 잡느냐에 따라서 변하게 됩니다.
      위 세가지 비용들은 마케팅계획이 결정되면 어느정도 예측됩니다. 물론 마케팅 계획이 얼마나 실제와 근사하냐에 달려있습니다.
      어쨌든 상품의 마진율과 위 세가지 비용을 조합하면 손익분기점을 계산할수 있습니다.

      이것이 일반적인 이론이고 쇼핑몰 분야에서는 매출이 방문객과 연관되기 때문에 방문객수만 정확하게 산출해 낼 수 있으면 손익분기점이 나올 수 있습니다. 물론 평균적인 수치를 적용한 모델을 적용했을 경우 입니다.
      댓글로는 설명이 부실할텐데 나중에 포스팅해 보겠습니다.
      e비즈북스 [매출두배 내쇼핑몰 만들기]카페에 위 시뮬레이션을 작성해놓은 파일이 있습니다. 쇼핑몰쪽에 특화되어 있는 상태지만 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