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e비즈북스 2014.09.23 17:07

'생초보를 위한 모바일 홈페이지 만들기' 사이트에 게시판을 만들면서 어떤 컨텐츠를 꾸밀까 고민하다가 먼저 교육정보를 올리기로 했습니다. 왜냐하면 강현진 과장님께서 네이버 파트너스퀘어에서 강의를 하시거든요.

9월25일 강의는 진작에 마감되었고 10월 2일 강연회는 어제 저녁까지 교육준비중이란 메시지가 떠있었습니다. 그래서 이 강좌를 게시판에 올리면서 마감이 빨리 되니 예의주시하고 있다가 빨리 신청하라고 안내했습니다.

오늘 오전에 확인해보니 벌써 신청 마감-- 강과장님과 오늘 말씀을 나눴는데 그렇게 빨리 마감되었나 놀라시더라구요.


이렇게 폭발적으로 빨리 마감되는데 왜 <생초보를 위한 모바일 홈페이지 만들기 - 네이버 모바일팜 완전정복> 책은 빨리 매진이 안되지? 반성해야겠다.


참고로 다음 강좌는 10월 16일에 있습니다. 모바일팜에 홈페이지를 만드실 분은 주시하고 계시다가 빨리 신청하세요. 신청자격은 네이버 광고주로 등록되어있어야 합니다.


여기가 신청하는 페이지

http://saedu.naver.com/edu/off/plan/read.nhn?lectSeq=453


네이버 광고주가 아니신 분은 저희 책을 보셔도 좋습니다^^




생초보를 위한 모바일 홈페이지 만들기

저자
강현진 지음
출판사
e비즈북스 | 2014-08-30 출간
카테고리
컴퓨터/IT
책소개
HTML을 몰라도 모바일 사이트를 만들 수 있다 이제 내 가게를...
가격비교


posted by e비즈북스 2014.09.17 14:10

<생초보를 위한 모바일 홈페이지 만들기>를 구글에서 검색해보니 검색 상단에 친숙한 사이트가 눈에 띄었습니다.


easymobilehome.mobilefarms.com


'모바일팜이네? easymobilehome이면 내가 만든 책소개 페이지 잖아? 구글 검색이 드디어 모바일팜을 웹페이지로 인식했구나!'



지금까지는 모바일팜 검색 유입은 100% 네이버였습니다. 방문자중 검색엔진을 통한 방문자는 90%. 네이버 pc검색 70%, 네이버 모바일 검색은 30%였습니다. 모바일 검색이 더 많으리라고 기대했는데 왜 그런지는 더 분석해야 할 것 같습니다. 방문자수가 많지는 않지만 '모바일 홈페이지'라는 키워드로 들어오는게 쏠쏠 하군요. e비즈북스 블로그보다 낫습니다. 그 이유는 네이버 사이트 검색에서 모바일팜 사이트를 높게 평가해주기 때문입니다. 사이트도 모바일 퍼스트^^


어쨌든 순수하게 노출면에서 봤을때 모바일팜이 e비즈북스 블로그보다 효과적입니다. 이 결과를 보고 easymobilehome을  더 강화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게시판을 장착하기로 했습니다. 게시판은 어떻게 될지는 추후 보고를 드리겠습니다.



생초보를 위한 모바일 홈페이지 만들기

저자
강현진 지음
출판사
e비즈북스 | 2014-08-30 출간
카테고리
컴퓨터/IT
책소개
HTML을 몰라도 모바일 사이트를 만들 수 있다 이제 내 가게를...
가격비교


posted by e비즈북스 2014.08.29 13:59

어제 강현진 과장님,편집자와 함께 <생초보를 위한 모바일 홈페이지 만들기> 출간기념으로 조촐한 자리를 함께 했습니다. 워낙 고생을 많이 한 책이라 회포를 푸는 자리^^

이 자리에서 제가 모바일팜으로 사이트를 만들면서 느꼈던 점을 이야기했습니다. 기본 글꼴이 예쁘지 않은데 모바일팜에서 다양한 폰트를 지원해주면 대박이라는 의견을 내놓았습니다.

그러자 강과장님께서 그것은 불가능하다고 하셨습니다. 스마트폰에서 지원되는 글꼴이 하나인데 만약 원한다면 사용자가 폰트를 설치해야 한다는군요. 사용자가 그 사이트를 예쁘게 보기위해서 폰트를 설치할 이유는 없습니다. 


'아하. 스마트폰의 발달로 해결할 문제구나. 당분간은 예쁘게 꾸미려면 이미지로 할 수 밖에 없겠네. 잠깐 그럼 검색엔진 최적화는? 책에서는 이미지에 alt 속성을 넣는 기능은 없었는데?'


궁금해서 소스코드를 분석해봤습니다.


<div class="gallery_img"><a href="#"><img alt="" src="http://static.mobilefarms.com/20140822_133/4245_1408676511900rXlTn_JPEG/mosaPHTvVd.jpeg?type=w556"></a></div>


alt 속성은 있는데 공란으로 비어 있었습니다. 그래도 alt가 있으므로 언젠가 지원하는 것은 어렵지 않을 것같습니다. 빨리 그날이 와야할텐데. 

참고로 구글은 아직 모바일팜 페이지를 검색 못하고 있고 구글도 모바일팜 페이지를 검색합니다. 네이버는 검색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제가 모바일 팜으로 만든 책소개 페이지는 만든지 얼마 안되서인지 아직 검색이 안되고 있습니다. 네이버 역시 검색이 됩니다. 검색엔진이 인식한 기간은 대략 일주일 정도 걸린 것같습니다.

 


생초보를 위한 모바일 홈페이지 만들기

저자
강현진 지음
출판사
e비즈북스 | 2014-08-30 출간
카테고리
컴퓨터/IT
책소개
HTML을 몰라도 모바일 사이트를 만들 수 있다 이제 내 가게를...
가격비교

posted by e비즈북스 2014.08.22 16:47

<생초보를 위한 모바일 홈페이지 만들기>의 원고를 검토하면서 모바일팜으로 책소개 페이지를 만들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프레지 가이드북>의 원고를 보고도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지만 그때는 PT에 익숙하지 않아서 오래 걸릴 것같아 포기. 이번에는 꼭 만들어야겠다고 마음먹고 마침내 만들었습니다. 4페이지를 만드는데 걸린 시간은 총 3시간 정도네요. 보도자료 작성했던 것을 활용했지만 카피문구를 더 줄여야 해서 시간이 약간 걸렸습니다. 특히 메인페이지의 카피문구 완성이 가장 길었네요. 모바일버전과 PC버전의 차이죠.


<생초보를 위한 모바일 홈페이지 만들기> 페이지

http://easymobilehome.mobilefarms.com










페인트툴에 익숙하지 않아서 최대한 모바일팜에서 제공되는 것 만으로 활용했는데 메인화면의 카피문구 폰트는 도저히 방법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눈물을 머금고 카피를 이미지로 만들었습니다.  카피문구 폰트는 다음체를 사용했습니다.

http://software.naver.com/software/summary.nhn?softwareId=MFS_107624&categoryId=I0000000


만들고 나니 역시 얼렁뚱땅 만든 티가 나는군요. 잘보면 잘못된 부분이 있습니다. 원고를 보면서 다 알고 있다고 생각한 것도 있었는데 기억이 가물가물한 것도 있고 그래서 책을 뒤적이면서 만들었습니다. 만들면서 고민했던 부분은 책소개 페이지가 늘어져서 방문자가 스크롤을 할까라는 부분이었습니다. 그래서 일부러 내용이 짤리게 구성했습니다. 그러나 아무도 방문하지 않는다면? 모바일 검색에 노출되도록 사이트 등록을 해야겠네요. 신청했는데 잘 될지 모르겠습니다. 사이드등록이 되었습니다. 등록과정에서 제목이 잘못되어 수정해야했습니다.


만들면서 느낀점

*모바일팜에서 다양한 폰트를 지원했으면 좋겠다. 안되면 글자 색깔이라도.

*그림을 다양하게 넣는 옵션이 필요하다. 모바일팜의 이미지 옵션이 다양해서 해결할 수 있는 줄 알았는데 막상 부딪혀보니 제약사항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책 미리보기'가 마음에 들지 않는군요. 시간이 되면 다시 고쳐봐야겠습니다.


이 정도만 해결되면 지금보다 더 훌륭한 빌더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posted by e비즈북스 2014.08.21 10:21

모바일이 대세라는 것은 누구나 인식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알아도 대응을 못한다면 그림의 떡이죠. 모바일 검색량이 PC검색량을 넘어선지는 한참 되었지만 모바일 마케팅 책은 잘 팔리지 않습니다. 그 이유는 가장 많은 수요인 중소상공인,즉 작은 기업들에게 모바일이 너무 어렵기 때문입니다. 이를 해소하고자 책을 만드는 것이 우리 출판사의 모토죠. 그래서 나온 책입니다.

<생초보를 위한 모바일 홈페이지 만들기  -네이버 모바일팜 완전정복>

고풍스런 '홈페이지'란 용어을 쓴 이유는 그만큼 쉽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서 입니다.  IT관계자들은 사이트라고 하지만 검색어를 보면 여전히 '홈페이지'가 강세입니다.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알라딘         반디앤루니스


이 책의 기획의도는 IT에 익숙하지 않은 분들에게 모바일 사이트에 대한 기초지식을 쌓고 가벼운 모바일 웹페이지를 만드는 법을 다루는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중도에 저자이신 강현진 과장님께서 일이 있으셔서 일정이 늦춰졌습니다. 그런데 전화위복으로 그때 네이버 모바일팜의 베타버전 서비스가 시작되었습니다. 네이버 모바일팜은 이 책의 기획의도를 정확히 반영한 서비스. HTML코드를 몰라도 비교적 쉽게 모바일 사이트를 만들 수 있습니다. 그래서 이를 적극적으로 다루기로 강현진 과장님과 의기투합(?)을 했습니다. 덕분에 분량도 훨씬 늘어나고 일정이 더 늦춰졌습니다. 더군다나 네이버 모바일팜이 대대적인 개편을 하는 바람에 일정이 더 지연되었습니다.


이 책의 장점은 세가지 입니다.


첫째 꼭 알아야할 모바일 사이트를 위한 지식만 다뤘습니다. 기존 책들은 개발자나 디자이너용이라서 읽는 것부터 힘듭니다. HTML을 간신히 아는 수준의 지식으로는 어림도 없죠. 모바일 팜은 HTML코드를 전혀 몰라도 만들 수 있지만 기초가 부족한 상태에서 만들면 더 어설픈 사이트가 됩니다. 이를 방지하기 위한 기초 상식을 먼저 소개합니다.


둘째 따라하기 식으로 쉽게 만들었습니다. 모바일팜이 쉽지만 무작정 만들기에는 힘이 듭니다. 그래서 음식점 모바일 사이트와 여행사용 이벤트 페이지를 따라하기 식으로 만들어서 기능을 설명합니다. 네이버 모바일팜에서 제공하는 도움말은 기능 설명에 중점을 둬서 어떻게 만들어야 할지 감이 안오는데 사이트를 만들어 보면서 쉽게 감을 잡을 수 있습니다. 


셋째 대기업의 이벤트를 소개합니다. 그 이벤트 페이지가 어떻게 구현되는지 설명해서 자신만의 이벤트로 소화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사실상 중소상공인들이 적은 예산 범위안에서 회사의 역량만으로 모바일 사이트를 통해서 할 수 있는 것은 이 정도 수준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모바일에서 뒤쳐지지 않겠다는 작은기업의 담당자들에게 추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