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바바 제국'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02.08 아리바바 그룹의 일곱 개 계열사 2
  2. 2011.02.08 아리바바 그룹의 일곱 개 계열사 1
posted by e비즈북스 2011.02.08 09:26
아리바바 그룹의 일곱 개 계열사

중국 야후(cn.yahoo.com), 전 중국에서 가장 큰 검색엔진 중 하나


2005년 8월 11일 야후는 아리바바 인터넷기술유한회사와 전략적 동맹 관계를 맺고 10억 달러를 아리바바에 투자하게 되었다고 공식적으로 발표하였다,  이로써 야후는 아리바바의 30%의 지분을 갖게 되었고, 또한 중국 야후의 검색엔진과 포털, 메신저 등의 모든 자산을 아리바바에 인도한다고 밝혔다. 그 결과 아리바바 회사는 야후의 강력한 검색 기술과 함께 풍부한 자료와 전세계적으로 퍼져있는 자원들을 독자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권한을 얻었다. 이 전략적 동맹 관계가 성립됨에 따라 아리바바 회사는 야후의 전세계 1위 검색 능력의 도움을 받아 더욱 뛰어난 서비스를 연구·개발하는 것이 가능하게 되었다. 이러한 관계는 아리바바의 세력이 더욱 커지게 했다.

중국 야후의 메인페이지

커우베이口碑(www.koubei.com), 중국 최대의 생활 정보 사이트

한국어로 ‘입소문’이라는 뜻의 커우베이는 중국 최대의 생활 검색엔진으로 아파트 임대료, 음식점 정보, 취업, 쇼핑 등의 지역정보를 공유하고 토론회도 제안한다. 2004년 6월 항저우에서 창립된 이래 커우베이는 계속하여 지역 주민들의 생활을 편리하게 만드는데 주력했으며, 2006년 10월 아리바바가 정식으로 전략적인 투자를 하여 커우베이를 인수했다.

커우베이의 메인페이지

아리마마阿里妈妈(www.alimama.com), 인터넷 광고 거래 플랫폼

2007년 성립된 광고연맹사이트로, 인터넷 광고 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이트 및 블로그와 광고 발주업체를 연결시켜주는 웹사이트다. 아리마마는 ‘광고는 상품이다’라는 개념을 처음으로 도입했다. 광고를 상품이 시장에 출시하는 데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으로 여기고, 소비자와 판매자들이 모두 보다 확실하게 알아볼 수 있게 하였다. 아리마마는 광고는 대기업의 전유물이 아니라는 것을 광고주와 판매자가 상호 간편하게 찾도록 함으로써 알려주었다. 그 후 아리마마는 ‘싼바오’라는 서비스를 진행하였는데, 이것은 장기 이용자에게 더 나은 서비스와 일정한 소득을 제공하는 것이다. 아리마마는 오늘날 40만 개의 홈페이지와 18만 개의 블로그와 제휴를 맺고 있으며 매일 8000만 명의 네티즌과 접하고 있다.

아리마마의 메인페이지

아리소프트웨어阿里软件(www.alisoft.com), 소프트웨어 개발회사

역시 2007년에 세워졌으며, 중국의 4000만 개가 넘는 중소기업들에게 경제적이고, 효과적인  인터넷 소프트웨어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아리소프트웨어는 전세계적인 제품 서비스 체계를 갖추고 있으며, 기업들이 인터넷 서비스의 문제를 발견하고 해결하고자 할 때나 인터넷상의 보안 기능이 필요한 경우에 도움을 준다. 아리소프트웨어는 지난 5년간 30여 개의 소프트웨어 회사를 제치며 급성장하고 있다.

아리소프트웨어의 메인페이지


이것이 바로 일곱 개의 계열사로 이루어진 아리바바 제국이다. 이 제국의 일곱 개 회사는 기본적으로 인터넷의 모든 내용을 담고 있기에 중국 인터넷의 축소판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즈푸바오는 중국 최대의 C2C를 무대로 중국 온라인 결제 시장에서 없어서는 안 될 정도로 성장했으며, 매일 교역 총액이 4억 위안을 넘는다. 즈푸바오는 현재 합작하고 있는 부분이 매우 광범위하다. 컴퓨터 온라인 판매 직영점인 다이얼도 즈푸바오와 계약을 체결하였다. 이것은 즈푸바오가 온라인 결제 서비스에서 점유하고 있는 범위가 더욱더 확대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아리소프트웨어는 역시 중소기업의 각종 기술상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것으로 아주 쉽게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다. 커우베이가 제공하는 각 지역별 정보 사이트는 앞으로도 더욱 많은 정보를 확보해 나갈 것이며 국민들의 생활에 편리와 다채로움을 더해줄 것이다. 마윈은 이런 일곱 개 계열사들을 아리바바 그룹이라는 하나의 완전한 유기체로 만들었다. 이러한 다양한 인터넷 기업들의 결합이 창조해 낼 수 있는 가치는 그야말로 무궁무진하다.

중국인터넷쇼핑몰리포트
카테고리 경제/경영 > 경영전략 > e-비즈니스일반
지은이 진건국 (e비즈북스, 2009년)
상세보기


posted by e비즈북스 2011.02.08 09:19
아리바바 그룹의 일곱 개 계열사

아리바바阿里巴巴(www.alibaba.com), 세계 최대의 B2B 사이트

아리바바 그룹의 주력 회사인 아리바바는 중국과 전세계 소기업 및 중소기업들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세계적인 B2B 전자상거래 선도회사다. 아리바바는 세계 수출입업체들을 위한 영어로 된 www.alibaba.com과, 중국 국내 거래를 위한 중국어 사이트 www.alibaba.com.cn, 합작투자를 통해 일본 안팎으로의 무역을 용이하게 위하여 일본어로 운영되는 www.alibaba.co.jp의 사이트들을 통해 전세계 수백만의 바이어와 기업을 매일 연결시켜 준다.

이러한 운용방식은 아리바바가 많은 회원을 확보할 수 있게 하였다. 왜냐하면 매우 많은 중소기업들이 도움을 필요로 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아리바바의 첫 페이지를 열어보면 모두들 공감하는 부분들이 많을 것이다. 이곳에서는 중소기업들의 합작회사를 찾아주고, 일할 사람들을 찾아주며, 도매가격에 물건을 사들일 수 있도록 하는 등의 서비스가 이루어지고 있다. 또한 기업을 광고하고 상품에 대한 정보를 더욱 확실히 알리는 데도 도움을 준다. 아리바바는 중소기업들이 고려해야 하는 모든 방면을 주도면밀하게 도와주며, 특히 중소기업의 영업, 홍보 방면에 전문가를 초빙하여 실무 교육을 받게 하였다. 또 중소기업에게 무역거래의 기회를 제공하였으며, 신용정보 사이트인 ‘청신퉁诚信通’을 만들어 기업들이 더 나은 회사와 교류하고 안정적으로 판로를 확장시킬 수 있게 하였다. 

아리바바닷컴의 메인페이지

2007년 아리바바는 대출 서비스에 주력하여, 자금이 부족한 중소기업들이 아무 것도 저당 잡히지 않고 낮은 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게 하여 중소기업들이 더욱더 빠른 성장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었다. 중소기업들은 가지고 있는 자원이 부족한 경우가 많기에 아리바바는 그들의 이러한 필요를 인식하고 공략하였다.
 
타오바오淘寶(www.taobao.com), 아시아에서 제일 큰 C2C 사이트

타오바오는 처음에 개설되었던 그 타오바오가 아니다. 2003년 설립 당시 타오바오는 B2B 사이트로 출발했지만 이후 C2C의 타오바오와 B2C의 타오바오를 합친 것으로 발전했다. 창립 이후 C2C 시장의 잠재력을 간파, C2C를 위주로 운영한 것이 지금의 타오바오다. 타오바오는 각 개인 상인들에게 무료로 부속 쇼핑몰들을 하나씩 제공하여 자유롭게 상품 거래를 진행할 수 있도록 했다.

타오바오의 메인페이지

2008년 1분기까지의 실적을 보면, 타오바오는 회원 수가 이미 6200만 명을 넘어섰으며 중국의 인터넷 쇼핑몰 판매자의 대다수를 확보했다. 또한 2008년의 실적을 보면, 타오바오의 총 거래액은 999억 6000만 위안에 달했다. 지난 2007년 한 해의 총 거래액은 433억 위안이었는데 말이다. 2008년 타오바오는 B2C업무인 타오바오왕푸淘寶网鋪를 신설했다. 타오바오왕푸는 판매자에게 좀 더 개선된 서비스 기능을 제공하고자 설치된 것으로 더욱 전문적이고 독자적인 사이트를 만들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더욱 다양화된 기능을 통해 판매자가 자신의 사이트를 대중에게 보다 더 부각시킬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타오바오는 매일 수많은 사람들이 새롭게 회원으로 가입하고 있으며 하루하루의 거래액도 계속 증가하고 있다. 타오바오는 현재 중국의 가장 큰 전자상거래 사이트로 중국 인터넷 쇼핑몰 시장에서 중요한 의미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뒤에서 따로 자세하게 다루도록 하겠다.
 
즈푸바오支付宝(www.alipay.com), 중국 점유율 1위 에스크로 서비스

즈푸바오는 2004년 창립 이후 시종일관 ‘신뢰’를 서비스의 핵심으로 삼았다. 즈푸바오는 고객들의 온라인 결제의 안전을 확실하게 하였고, 고객들이 즈푸바오를 통해 인터넷에서 상호의 신뢰를 얻을 수 있게 했다. 이는 건전하고 깨끗한 인터넷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아주 의미 있는 발전이었다. 즈푸바오는 전자상거래에 ‘편리, 안전, 신속’의 세 가지를 제공하는 데 힘써 온라인 지불 방식의 새로운 해결 방안으로 떠올랐다.

개설 초기부터 타오바오는 매매하는 쌍방에게 안전한 지불 방식으로 즈푸바오를 제공했고, 즈푸바오는 이러한 신임에 힘입어 신속하게 모두에게 환영을 받는 온라인 안전 결제 시스템으로 자리 잡았다. 3년이라는 짧은 시간 동안 회원은 전체 C2C, B2C 그리고 B2B 영역에 걸쳐 급격히 늘어나고 있다. 2008년 5월 6일까지의 기록을 보면 즈푸바오를 이용하는 고객들은 이미 8000만 명을 넘어 섰고, 즈푸바오의 일일 거래 총액은 3억 5000만 위안을 초과하였으며, 하루에 체결되는 계약 건수도 150만 건을 넘었다.

즈푸바오는 또 여러 은행들과 합작하여 고객들이 원하는 신상품을 끊임없이 만들어 내었으며 금융업체들이 온라인 결제 영역에서 가장 신임하는 동반자가 되었다. 즈푸바오는 오늘날 지불가능 범위를 C2C, B2C, 온라인 게임, 디지털 통신, 상업 서비스, 비행기 표 등의 영역까지 확대하고 있다. 즈푸바오는 오늘날 아주 간단하고도 편리하며 신뢰받는 중국의 대표적인 인터넷 결제 방식이 되었다.

즈푸바오의 메인페이지



니하오만 알아도 중국으로 가라

저자
김현주, 김정수 지음
출판사
e비즈북스 | 2015-07-02 출간
카테고리
경제/경영
책소개
중국 시장, 인터넷이 정답이다거대한 소비시장으로 떠오른 중국. ...
가격비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