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e비즈북스 2013.08.19 16:55

한달에 1천달러, 원화로 110만원 정도되는 돈입니다.

블로그를 해보신 분들은 알겠지만 광고 수익만으로 이 정도 수익을 거두기는 매우 힘듭니다.

더군다나 하루 2시간 블로그 운영으로 가능하다면?

아마 대부분의 블로거들이 불가능하다고 하실 겁니다.

저도 저자이신 신이다님의 계좌를 보기 전 까지는 반신반의했습니다.

그런데 그게 가능하더라구요.


단 전제조건이 몇개 있습니다. 우선은 티스토리 블로그와 구글계정이 있어야 합니다. 누구나 만들 수 있는 거죠.그 다음 조건이 핵심 전략입니다.

광고단가가 높고,광고 클릭이 잘 일어나고,방문자를 많이 끌어들일 수 있는 컨텐츠를 쓸 수 있어야 합니다.


"말이 쉽지 가능하냐?" 라고 반박을 할 지도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대다수의 블로거들이 블로그 방문자를 쉽게 모으는 법은 알고 있습니다. 단지 그렇게 하면 블로그의 이미지 하락이 걱정이 되서 실천하지 않을 뿐이죠. 그런데 어떤 블로거들은 과감히 이를 채택합니다. 그리고 아마도 짭짤한 수익을 거두고 있을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이 책은 그 분들의 노하우가 담긴 책입니다.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알라딘


가끔 포스팅 제목이 무지막지하게 길게 뽑혀있는 블로그들을 볼 수 있을 것입니다. 제목을 왜 그렇게 길게 뽑았나 의아했는데 신이다님께 그 이유를 들을 수 있었습니다. 검색엔진 최적화 때문에 그렇게 한다는 것입니다.


"그런 식으로 제목을 뽑으면 어뷰징으로 네이버가 블라인드 처리하지 않을까요?"

"당연히 그렇죠!"

"?"

"네이버 검색유입은 포기해도 됩니다. 다음,구글,네이트만 잡으면 되요. 그리고 네이버 검색은 상위노출이 오래가지 못해요"

이 책의 저자이신 신이다님은 2년동안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구글 애드센스 광고로 100달러를 버셨습니다. 평범한 사람들이라면 포기할만한데 그랬으면 책을 못쓰셨겠죠? 하지만 100달러를 버는 순간부터 눈이 트여서 그 후 2년동안 1만 5천달러를 벌었습니다. 지금은 매달 천 달러 이상을 벌고 계시죠. 그리고 본인이 5년동안 터득한 노하우를 이 책에 담았습니다. 그냥 노하우가 아니라 어떤 포스팅에 구글이 반응하는지 테스트 하느라 구글 광고계정이 중지되기도 하는등 시련을 겪어가면서 얻은 노하우들이죠.


이 책에서 말하는 내용에 대해서 어떤 부분은 파워블로거들이 동의를 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이슈 추종 전략,여러 개의 블로그 운영 등.... 하지만 블로거를 운영하는 목적은 다양합니다. 순전히 돈을 벌기위해서 운영되는 블로그도 있고 마케팅용 블로그도 있습니다. e비즈북스 블로그도 마케팅용 블로그죠. 그래서 저도 이 책에서(사실은 원고를 보고^^) 소개된 방법을 몇가지 응용하는데 효과는 믿을 수 있습니다. 물론 저는 네이버 노출도 신경써야 하기 때문에 제목을 길게 뽑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될 수 있는 한 길게 뽑습니다.


 이 책의 원고를 보고 저도 투잡을 뛸까 생각했는데 아직은 안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마 언젠가는 하게 될 것같습니다. 저에게도 하루 2시간 투자하고 100만원이라면 매력적인 돈이거든요.  사실 이 원고를 보고 태블릿을 구입했다고 고백을 해야겠군요. 하지만 아직까지 블루투스 키보드는 구입을 하지 않았는데 그 순간이 제가 투잡을 뛸 때일 것입니다.


투잡,부업,아르바이트를 생각하시는 분들께 추천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e비즈북스 2013.01.22 17:37

오랜만에 블로그의 카테고리를 정리했습니다. 지금의 스킨을 처음 적용할때 제가 반대를 표명했습니다.

그 이유는 카테고리가 접히지 않는다는 이유 때문입니다. 하지만 대표님이 이 스킨을 마음에 들어하셔서 어쩔 수 없이 선택했습니다. 까라면 까야지 별수 있나요? 그게 벌써 2년이 넘었군요. 

그때도 책이 많다고 반대했는데 시간이 지나자 출간된 책들이 점점 늘어나서 도저히 감당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습니다. 너무 많아서 너저분하게 보이더군요. 그래서 스킨을 갈아 엎어버릴까 고민하다가 그전에 카테고리를 접을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기로 했습니다. 그것만 해결된다면 굳이 어렵게 스킨을 손볼 필요가 없죠.

찾아보니 금방 나오네요.


http://min-blog.tistory.com/397


진작에 접을껄. 


내친 김에 카테고리도 재배치를 했습니다.

10년 먹은 체증이 내려가는 기분입니다

사실은 2년이지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