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전쟁'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11.01 IT 삼국지, 문화체육관광부 2011 우수교양도서 선정
posted by e비즈북스 2011.11.01 15:56


우리 출판사의 《IT삼국지》가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2011 우수교양도서로 선정되었습니다.

많이 팔리지는 않았지만 지금 화두가 되고 있는 글로벌 IT기업의 플랫폼 전쟁의 향방을 분석한 책이죠.

이 책이 나온 후 1년 정도 되었는데 그 이야기는 아직도 진행중입니다. 그리고 전쟁은 점점 치열해지고 있죠.


삼성전자와 애플의 분쟁의 근본적 원인은 이 플랫폼 전쟁의 충돌입니다.

제조업체의 대표주자인 삼성전자가 수세의 입장이라면 소프트파워로 여기에 침투하고 있는 애플은 공세의 입장이죠.

그래도 삼성전자가 꿋꿋하게 버티고 있지만 다른 기업들은 풍전등화의 운명입니다.

LG전자는 스마트폰의 부진으로 기껏 쌓아놓았던 휴대폰 분야의 성과가 수포로 돌아갔습니다.

모토로라는 구글이 인수했고, 노키아는 윈도우에 사운을 맡기고 있는 중입니다.

일본으로 말하면 더 심각해서 올해 상반기가 되서야 안드로이드 관련 책들이 쏟아져 나왔습니다.

한국보다 훨씬 늦은 셈인데 닌텐도의 30년만의 적자가 이를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한국은 이에 비하면 다른 국가보다 잘 대처하고 있다고 평가를 내릴 수 있겠지만 문제는 지금부터입니다.

이 책은 플랫폼 전쟁에서 이익을 볼 제3세력으로 차이완 진영을 들고 있습니다.

플랫폼의 지배자들이 저렴한 가격의 기기로 빠르게 대중화시켜야 하기 때문에 차이완이 부각될 수밖에 없다고 하는군요. 애플의 아이패드나 아마존의 킨들 파이어의 가격정책이 이를 증명해 주고 있죠.

태블릿에서 한국이 차지할 만한 위치는 별로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삼성전자가 슬레이트7을 선보인다고 하는데 가격이 너무 비쌉니다. 반면 인텔이 태블릿에 대항해서 1000달러로 가이드라인을 정한 울트라북에서 차이완 진영은 이미 작품들을 내보이고 있죠.

어쨌든 플랫폼 전쟁의 향방이 궁금하신 분은 이 책을 읽어보시길. 우수교양도서로 정부가 공인했으니까요^^
참고로 400종이 넘는 교양도서 선정에서 기술과학분야는 5%가 못되는 비중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한국의 이공계 천시풍조가 여기서도 드러나는 것 같습니다. 한해에 2권이 당선된 적이 한번도 없습니다. 그래도 올해는 예산이 500만원으로 잡혀있어서 다행^^

저자이신 김정남 작가님께 축하와 함께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